Rev. 2.73

quake4.jpg

한번 빠지면 만사를 제쳐놓는 집착성으로 인하여 게임을 자제하기 시작한 지도 벌써 3년, 그 때문인지 이제는 '게임'이라는 것에 더이상 감흥을 느끼지 못한다. '게임'이라고 하면 죽고못배기는 성격이였던 나는 이제 추억속으로 사무쳐 간다.(그래도 FPS까지 집착할 필요는 없다구!)

3주 동안을 닝기적대면서 겨우 클리어했다. 3GB CPU, 1G RAM, GeForce 6600, 사양으로 하이퀄리티에서 안티만 OFF하고 무리없이 즐길 수 있었으며 평균 30프레임은 나와 준 것 같다. 울트라 퀄리티로 설정했더니 '경고 : 퀘이크4를 울트라 퀄리티로 달리려면 텍스쳐 메모리가 500MB는 돼야 해. 그래도 할래?'라고 뜨는 건 뭐냐 ㅡ.ㅡ;;

첫 느낌은 같은 엔진을 사용한 둠3와 비슷하다고 생각했지만, 많은 부분이 둠3보다 뛰어나다. 폴리곤, 빛 처리, 범프매핑 등 모든 면에서 앞선것을 느낄 수 있으며, 둠3의 개량 엔진을 사용하여 최적화가 잘 이루어진 느낌이다. 게임 구성은 그럭저럭 잘 된 편이다. 몰입감도 있고, 탈것과 쓸것이 있다는 요소도 빼 놓을 수 없다. 특히 연출에 따른 진행방식이나, 사물의 웅장함, 현장감 그리고 사실감은 당대 최고의 그래픽임을 인정하도록 만든다.

둠과 퀘이크는 엄연히 다른 게임이다. 그러면서도 둠3의 후속작처럼 느껴지는 것은 엔진이 같아서일까? 많은 유저들이 바랬던 야외씬이나 탈것 등이 있음에도 서로다른 게임같지 않아 보이는 이유는 둠3 엔진의 특유의 빛 처리 때문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 본다. 반사광이 없는 암흑 그림자, 높은 컨트라스트, 햇빛이 아닌 조명이라는 느낌이 바로 그것이다. 이러한 환경에서만이 범프매핑 효과를 극대화 시킬 수 있기 때문일 지도 모르겠다.

attachment

Comments

7767043.jpg
7767042.jpg
77670433.jpg

Croteam에서 제작중인 시리즈 최신작 Serious Sam II 의 스크린샷이 공개되었다. 기존의 시리어스 샘보다 100배 이상 세밀해진 2세대 시리어스 엔진으로 제작되어 2005년 가을 PC와 Xbox 로 출시될 예정이라고 한다.

오~ 멋져요! 기대할게요 쌤!!

Comments

br01.jpg

일단 잘만든 게임이다.

공을 많이 들였다는 것을 금방 알 정도이다. 정교한 전투 시스템은 처음에 복잡한 느낌을 다소 주지만 익숙해 지면 유저 인터페이스에 얼마나 많은 신경을 썼는지 알 수 있다

Brothers in Arms 가장 큰 특징은 SITUATUIONAL AWARENCESS MODE이다. 즉 전략시뮬레이션 게임처럼 상황파악을 한눈에 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b3.jpg

람보 스타일의 밀리터리 액션은 이제 가라.
병사들을 어떻게 명령하는가에 쉽고 어려움이 좌우된다. 집중사격으로 적을 저지한 후 적진에 잠입하여 제거해야 한다. 전투가 종료될 때까지 일점사격으로 하나 둘 쓰러뜨릴 수도 있지만, 아군의 출혈이 크다. 더욱이 조준사격 모드에서도 화면이 계속 흔들려 적중시키기가 여간 어렵다.

b5.jpg
bia%202005-03-24%2020-41-34-46.jpg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