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 2.73

한... 2개월 전에 있었던 일이다. 이상한 전화가 내게 걸려왔다. 이벤트 당첨되었다는 내용이었는데, 숙박활인권과 멤버쉽카드를 준다더라, 바로끊으려고 했지만 안내문을 보내줄태니 받아보라고 간곡해 요청했다. 하도 불쌍하게 부탁하길레 주소를 불러주었다. 그러자 발송명단에 올려야 함으로 잠시 전화를 끊고 다시 걸겠다고 한다.

휴대폰으로 메시지 한통이 들어왔다.

인증번호였다. 잠시후 다시 전화가 왔다. 고객등록을 위해 인증번호를 불러달라고 했다. 나는 잠시 생각해본 후 절차가 복잡하여 이런 서비스 필요없다고 다시 말했다.(무단 결제되는 의구심이 생겼다.) 받은 숙박활인권은 사용하지만 않으면 절대로 돈이 빠져나가는 것이 아니고 돈이 빠져나가는 것이 아니라며 억지식으로 알려줄것을 요구했던 것이다.

빨리 끊고 싶었다.

하는 수 없이 인증번호를 알려주었다. 그리도 많던 말이 싹사라지고 통화를 끝낼 수 있었다. 뭔가 꺼림직 했다. 그일이 있은 며칠 후 내 앞으로 등기가 날라왔다. 멤버쉽카드와 숙박활인권2매가 들어있었다. 당연히 관심이 없었기에 처밖아 두었고 다음달이 되어서 터무니없는 금액의 휴대폰 요금 청구서를 받아볼 수 있었다. 인터넷으로 사용내역을 살펴보니,, 4만9천원을 허락없이 결제한 것이 아닌가....

사기 당했다. 너무 억울하다.

Clipboard.jpg

탱자닷컴이라는 곳을 검색해 찾아보았다. 각종 성인서비스를 하는 유료 사이트 였던것이다. 그곳에 회사 전화번호가 있어 바로 전화해 보았다. 받지 않았다. 여러곳을 돌아다니다 보니 아래와 같은 글귀를 발견할 수 있었고 본인과 동일한 피해자들도 여럿 볼 수 있었다.

탱자닷컴.jpg

덧#1 : 탱자닷컴 대표가 구속됐군.... 곧 망할것 같다.

Comments

몇개월 전에 구입한 스타택 2004를 용산에 있는 모토로라 서비스 센터에 가서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와 함께 오리지날 스타택처럼 열고 닫을때 소리가 나도록 업그레이드 했다. 덕분에 바닥에 떨구어 생긴 스크레치가 거의 없어졌다.

며칠 전 공짜로 업그레이드 해준다는 소식을 듣고 서울에 올라가면 해야겠다는 마음을 먹었다. 하지만 지난 토요일을 끝으로 공짜 서비스는 마감되었다는 슬픈 소식을 전해 듣고 1만3천원 가량을 소비 해야만 했다. 전화번호도 초기화 될줄알고 긴장했는데 그대로 살려 주더라. 폴더를 열고 닫을 때마다 '딸깍'하는 소리는 매우 마음에 들었다.

P1010665.jpg

약 한시간 가량 시간이 소요되었는데, 약간 이상한점은 서비스센터에 있는 아가씨에게 맡길때는 반 반말로 대하는 등 싸가지 없는 태도를 보이더니, 찾으러 갈땐 옆에 다른 서비스요원 아가씨가 앉아 있었는데, 내 스타택을 받은 싸가지 아가씨가 너무너무너무도 상냥하게 대해주는 것이 아닌가! 단번에 옆에있는 아가씨는 직장 상사이자 갈구리(?)라는 느낌이 팍왔다. ㅡ,.ㅡ;

그런 그녀의 모습을 보면서 삶의 지해를 느꼈다.

Comments

어제 용산에서 사무용품을 300만원 가까이 구매했다. 그러던중 컴퓨터를 맞추는 과정에서 149만원 견적이 나왔는데, 매장직원이 140만원으로 잘못 계산한 것이었다. 이 사실을 몰랐다 ㅡ,.ㅡ;

오늘 전화가 왔다. 계산에 착오가 생겼다는 내용이었고 곧장 영수증과 돈계산을 해보았다. 역시 9만원이 남더라...

내생각에 그 알바씨는 겁나게 깨졌을 것이다. 그래서, 돌려주고 왔다. ㅡ.ㅡ;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