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 2.73

우선, 태터툴즈를 개발해주신 JH님께 감사드립니다. 정식버전(1.0) 출시를 앞두고 기능이 미구현 되거나 부족함이 있어 불편함을 느끼는 사용자들은 직접 소스를 수정하여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PHP에는 무뇌안 문외안이었던 나 또한 그런 경우이며, 뜯어 고치기에 재미들려서 폐인의 지경까지 이르렀다. 하지만 지금 까지 사용자들에 의해 알려진 기능추가 소스들 외에 개선되었으면 하는 제안들을 자잘한것들 부터 정리해 보았다.

입력 : 대체적으로 만족한다. 하지만 이런것도 있었으면 좋겠다.

1. 커서위치에 이미지코드 삽입
매번 잘라내고 붙여줘야하는 불편이 있다.
2. 관리 가능한 자체 이모티콘 기능
있으도 않쓰면 그만 이지만, 없으면 허전하다. ;;
3. 사용자가 추가 할 수 있는 편집툴
이번 0.93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것은 관리자가 박스스트일을 지정해 줄 수 있는 것이다. 이와 비슷한 기능을 확대하여 사용자 정의 기능 버튼을 제공하면, 관리자는 글씨 포인트를 수정하는 툴바를 지정할 수도 있을것이고, 특정 미디어를 삽입하는 툴바를 만들 수도 있을것이다.
4. 강력한 컨텐츠 수집 기능
엔비의 북마크릿 처럼 팝업을 띄우고 해당글을 작성하면 내 블로그로 데이터가 전송되는 기능

출력: 이미지와 조화된 텍스트출력은 흠잡을때가 없다. 아직 자잘한 버그들이 남아있어 꺼림직하다.

1. 키워드가 단어가 코드에 삽입된경우 깨짐.
[코드]와 [/코드]사이에 펜티엄이라는 키워드가 들어있을 경우 아래처럼 나타남
적용코드 :
[ CODE] 코드코드코드 펜티엄 코드코드코드[ /CODE]
출력화면 :

 코드코드코드 펜티엄 코드코드코드

2. 태터 치환자가 코드에 삽입된경우 필터링 되지 않고 작동함
그래서 보통 [ ##_rctrp_rep_time_## ] 띄어쓰기를 해야함
3. 키워드에 등록된 단어가 링크 주소 내에 포함되어 있을 경우 링크깨짐
현재 태터의 키워드 기능은 단어별의 사전용도로는 역부족이다.(사용하지 않는것이 현명하다.) 포스트와 포스트를 엮어주는 키워드 정도로 사용하면 좋을 것이다.
4. 다양한 리스트 지원
지정한 기한내의 인기글 리스트, 최근 올린글 리스트, 최근 덧글 작성자 리스트(홈페이지 유/무 체크하여 있는경우 URL리스트), 최근 명록 작성리스트, 일별 RSS수집 변수 또는 리스트 등등
5. 사용자가 원하는 글만 RSS내보내기
개인용도의 펌글까지 RSS피드 되는 것은 방문객들을 짜증나게 한다. 퍼블릭, 싱크 옆에 RSS에서 제거하는 버튼을 추가하는 것도 좋겠다.
6. 이미지도 스타일이 있었으면....
보더를 준다거나 링크를 거는 등의 기능이 있었으면 좋겠다. 그리고 멀티 엘범처럼 클릭할때마다 넘어가는 멋진기능도!!
7. RSS 페이퍼에서 내용 일부 출력
제목만 떨렁 나오는것보다 트랙백처럼 일부 내용도 같이 나오는 기능
8. 덧글과 방명록에서 들어있는 링크 활성화
사용자들이 작성한 링크(http로 시작하는 웹링크)는 클릭 활성화

확장성 : 0.93부터 방명록과 RSS Paper가 추가됨에 따라 태터도 이제 확장성에 눈을떴다. 지나친 욕심이지만 여러가지 확장 기능이 더 나왔으면 좋겠다.

1. 갤러리 구성기능
완벽한 포토블로그로 전환할 수 있는 확장지원
2. GD를 지원한 썸네일 지원
트래픽낭비도 막고 보기도 좋고
3. 사용자가 개발한 Add-on식 모듈 지원
소스코드 수정은 이제 지겹다.
4. 각포스트별 설문조사기능
재미있는 기능이 될것 같지 않은가?

관련 포스트 : 0.93 휘젓기! (기능추가 채크 리스트)

Comments

Clipboard3245234.jpg

주소 : http://manzizac.com/blog/index.php
주제 : 만화창작 / 글 / 일지
내용 : 2004. 7월 ~ (약 24개의 포스트)
리뷰 : 이번에 소개 할 블로그는 신생 블로그이다. 5명의 맴버가 홈페이지와 겸하여 운영하는 곳으로, 만지작닷컴에 따르면 '한겨레만화창작반 14기로 만난 만화창작과 만화의 모든것을 사항하는 이들이 기존의 매체와 새로운 인터넷, 모바일등의 매체를 통해 창작활동을 하기 위해 결성한 창작집단입니다' 라고 자신을 소개하고 있다.

그들의 생각을 만화로 표현하고 자신들의 그림을 블로그를 통해 소개한다. 올해 8월 29일 블로그 생성 이후 참신하고 개성있는 꾸준한 포스팅으로 방문객의 눈길을 사로 잡고 있다.

블로그 이곳저곳을 방문하다 보면 혼자보기 아까울 정도로 정성이 들어있고 일괄된 포스팅으로 운영되는 블로그들이 있다. 내가 다녀본 훌륭한 블로그들을 '북마크 블로그'라는 주제로, 매주 1곳 이상 소개하는 포스트를 마련했다.

키워드 : 북마크 블로그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