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 2.73

treesize.jpg

하드디스크의 각 드라이브, 각 폴더의 파일 크기와 비율, 그리고 낭비되는 클러스터의 크기 등을 자세한 그래프 형태로 보여주는 유틸리티인 TreeSize 입니다.

이 프로그램은 UNIX 명령인 "du"를 Explorer 형태의 그래프로 나타내는 것이라고 생각하시면 옳을 것 같습니다.

특히 유용한 것은 하드디스크 크기에 따른 Cluster의 크기로 인한 하드디스크의 낭비를 정확한 크기로 나타내어 주므로, 하드디스크를 좀더 효율적으로 파티션을 나누어 쓸 수 있도록 도움을 줍니다.

일일이 폴더의 속성을 클릭하여 용량을 파악하기란 여간 짜증나는 일이 아니다. 트리사이즈는 이것을 한방해 해결해 주는 프리웨어이다. 아쉽게도 트리사이즈의 개발은 중단되고 프로페셔널(TreeSize Professional)로 옮겨가면서 쓸데없는 기능이 추가되고 덩치도 거졌다. 그리고 프리웨어란 이름도 사라졌다. 하지만 크기도 작으면서 실행도 빠른 TreeSize가 훨씬 좋다.
개발사 : http://www.jam-software.com/

Comments

hcscreenshot_large.png

독특한 인터페이스와 다양한 옵션과 프린트 기능을 지원하는 전문 캡처 유틸리티인 HardCopy Pro 입니다.

작고 깔끔한 인터페이스이지만 다른 캡처 유틸리티에서는 찾기 어려운 다양한 옵션을 제공하는데, 캡처한 이미지의 파일 저장 기능과 클립보드 복사 기능, 외부 에디팅 프로그램을 통한 이미지 편집 기능, 그리고 다양한 옵션의 인쇄 기능을 제공합니다. 또한 캡처한 이미지를 쉽고 편리하게 곧바로 원하는 크기로 잘라 사용 가능한 편리한 Adjust 기능도 유용하며, 전체화면, 특정 창, 특정 위치만의 캡처 기능과 색상 지정 기능, 그리고 모니터 크기 지정 기능 등도 유용하며, 인쇄될 위치나 여백까지 지정 가능한 인쇄 기능은 매우 유용합니다. 시스템 트레이 지원과 다양하고 멋진 기능을 지원하는 훌륭한 캡처 유틸리티입니다

요녀석도 내컴퓨터에서 3년동안 배신을 때리지 않은 골수 유틸이다. 하드카피프로를 까는순간 매우 간편한 인터페이스와 작은크기는 다른 덩치크고 쓸데없는 기능에 오류 투성이인 켑쳐프로그램과는 영영 이별을 고했다. 특히 그림 못가져가게 헛짓거리 해놓은 사이트에서 강력한 켑쳐기능을 발휘한다. 초강추!
개발사 : http://www.desksoft.com/

Comments

screen_1339_3_iview385_02.jpg

단순 이미지 뷰어라고 하기에 벅찰 정도로 다양한 기능을 갖추었으나 용량은 매우 작다. 덩치 큰 이미지 뷰어가 싫다면 강력 추천!

용량은 작지만 강력한 기능과 빠른 속도를 자랑하는 이미지 뷰어입니다. 옛말에 '작은 고추가 맵다'고 했는데 바로 IrfanView에게 어울리는 말입니다.
기본 이미지 파일 포맷인 BMP/GIF/JPG 등은 물론 AVI/MOV/MPEG 등 동영상 파일과 WAV/AIF/MID/RMI 등 사운드 파일을 포함하여 50가지 이상의 파일을 열 수 있습니다. 용량에 비해 이렇게 강력한 기능을 갖췄다는 점이 놀라울 뿐입니다.

screen_1339_iview385_01.jpg

이미지를 아이콘 파일(ICO)로 저장할 수 있는 것을 포함하여 모두 18가지 파일 포맷으로 일괄변환(Batch Conversion)하고, 파일명 변환으로 작업 시간을 단축할 수 있습니다. 고급 옵션으로 들어가면 사이즈 조절, 색상 수 선택, 좌/우 돌리기 등 단순히 파일 포맷을 변환하는 것에서 탈피해 좀 더 실속있는 파일 변환을 할 수 있습니다. 특히 GIF 파일은 각 프레임을 BMP 파일로 자동 저장할 수도 있습니다.

폴더 안 이미지를 썸네일로 미리 보거나 특정 이미지 미리 보기, 배경무늬로 전환, 슬라이드 쇼, 스캐?지원 등 이미지 뷰어로서 갖추어야 할 기본 기능 외에도 화면 캡처, 이미지 리터칭, 포토샵 필터 지원, 아이콘 추출 등 뷰어 이상의 면모를 갖췄습니다. 동영상 재생에서도 AVI 정도는 가볍게 처리하고 MPG/MOV 파일에서 프레임을 추출하는 등 여러모로 알찹니다.

이녀석은 외관과는 다르게 정말 쓸만하다. 5년전부터 사용해 오던 나는 지금도 판뷰의 손아귀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난 이 유틸을 뷰어로 쓰지 않는다. 뷰어로서는 꽝이다. 하지만 간단한 편집기로써는 포토샵 싸대기를 날리고도 남을 만큼훌륭 하다. 매우 간편한 편집기능과 리사이즈기능, 이미지 압축, 부분편집, 두장합치기, 잘라내기, 포맷변환등 평션키가 필요없는 단축키의 조화는 기가막힌다. 특히 하드카피프로와 같이 사용하면 금상첨화. 폴더내의 BMP파일을 몽창 JPG로 바꿀일이 있다면 이녀석에게 마끼자... 당신이 웹용으로 빠른 이미지 편집툴을 찾는다면 초강추!(퀄리티와는 거리가 멀다 ㅡ.ㅡ)
개발사 : http://www.irfanview.com/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