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 2.73

attachment

플래시가 남발하던 패션업계 홈페이지에도 Ajax바람이 거세게 몰아칠 전망이다. 패션 명품 브랜드 '구찌'는 최근 사이트(쇼핑몰)에 과감히 Ajax를 도입하여 리뉴얼했다. 제작을 맡은 'wollzelle Media Design'은 플래시 못지 않은 수준으로 자바스크립트 리아(RIA)를 구현했으며 제품정보 등에 Ajax기술을 접목하였다. 특이하게도 세로가 아닌 가로로 스크롤되는 레이아웃에서 참신함까지 엿볼 수 있다. 백문이 불여일견, 천천히 둘러보자. 참고로, wollzelle은 Fluxiom을 비롯한 여러곳에 Scriptaculous 라이브러리를 사용하여 자바스크립트 리아를 실현하는 웹사이트 제작을 선도해 왔다. 프로토타입 프레임웍 기반의 스크립타큘러스 라이브러리는 Apple, Feedburner, Digg, Ruby on Rails 등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다.

Comments

Got something to add? You can just leave a comment.

  • 아...정말 멋지네요. Safari에서는 좀 느린데 Firefox에서는 정말 잘 돌아 가네요. javascript fallback까지 구현이 되었더라면 정말 최고의 AJAX사이트가 될 수 있었을 텐데, 조금은 아쉽네요. :)

    Script.aculo.us도 javascript를 켜라고 하는 걸로 봐서 접근성과 AJAX를 둘다 만족시켜서 구현하는 것을 기대하는 것은 아직은 조금 무리일까요? 지금까지는 CSS에만 초점을 맞추었는데 구조(structure)와 동작(behavior)의 분리에 대한 것도 다룰 때가 온 것 같습니다.

    reply edit

  • 글쎄요, 제가 생각하는 JavaScript(Ajax)는 사용자의 편의성을 도모하기 위한 것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니기에 fallback의 구현은 사이트의 성격 또는 사용자의 환경에 따라 선택적인 요소가 되지 않을까요...

    reply edit

  • 웹표준 방식을 배우면서 이게 정말로 더 나은 방법일까 의심할때가 있습니다. 오늘 구찌 사이트를 보니 특히 가로 스크롤 방식에 지금까지 고정관념을 꺠우치고 저에겐 충격인거 같습니다. 앞으로도 웹표준 방식에 점점 신뢰를 할수 있을거 같습니다...

    reply edit

  • 요즘은 웹 표준을 준수한다기 보다. 웹 표준을 준수한 것 처럼 속이는 형태 사이트들이 이슈가 되는 것 같습니다. 구글을 보면 웹표준이라고 보기 어려운 트릭을 꺼리낌없이 정식 서비스에 적용하고 있으며 이것을 가지고 나무라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오히려 열광하기도 합니다.) 유저빌리티 마인드가 가장 큰 성공요인으로 인정되기 때문인것으로 생각됩니다. 제가 드리고싶은 말은 융통성입니다만...

    reply edit

  • 근데 왠지 꾸찌엔 플래시가 더 나을것 같다는 느낌이 들기도 하네요..
    겨우 저정도 기술이라면 말이죠.. 뉘앙스가 이상하나요..ㅎㅎ

    아무튼 나쁠것도 좋을것도 없다는게 저의 소감..

    reply edit

  • 구찌는 위험한 모험을 하는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더 두고봐야 하겠지만, 플래시-무비를 엑세스 수단으로 사용하는 것 보다는 좋다고 생각합니다.

    reply edit

Your Reaction Time!

captcha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