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 2.73

룸메이트 녀석이 재미있는 영화를 구했덴다. 무심코 보았다. 그런데 이거이거~ 졸라 골때리는 영화다. 제목부터 심상찮은 이영화는 한 시골에서 오후 11시 14분에 일어나는 사건,사고들을 인물중심으로 여러각도에서 보여 주고 있다. 배우들의 연기도 좋았고, 내용도 참신하다. 사건의 발단이 정말 황당하게 시작되었다는 것을 아는 순간 뒤집어 지고 말 것이다. 크하하하하! 내가 올해 본 범죄스릴러 미국영화 중 최고자리를 한동안 지킬것 같다.

뒤 늦게 알았지만, 국내 미개봉 영화라더군, 06월 02일 개봉예정이라더라. 개봉도 하기전에 DV급화질의 영화가 벌써부터 나돌고 있으니, 기뻐해야 할지, 슬퍼해야 할지, 혹시.. 이글을 보고있는 당신도 P2P에서 검색 중?

Comments

Got something to add? You can just leave a comment.

Your Reaction Time!

captcha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