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 2.73

img_hnh_mu023a.jpg

금연에 대해 생각해 본적도 없고 시도해 본적도 없다.
그런데 무턱대고 금연을 선언 했다.

오래 살고 싶어서가 아니라. 생활에 지장을 주는 정도의 담배값도 무시할 수 없고. 요즘들어 담배 한대에 비참해 지는 내 모습도 더이상 싫다. 그리고 시커멏게 그을린 나의 폐속를 생각하면 더이상 피고 싶은 생각도 들지 않는다.

울 아버지도 30년 태우시고 하루아침에 끊으셨다.
나도 그럴것이다.

Comments

Got something to add? You can just leave a comment.

  • 금연 성공하시길 바랍니다.
    저두 금연 4년차입니다. 와이프가 어느날 갑자기 하루만 끊어보자라는 말에 그 하루가 계기가 되어서 끊게 되었습니다. 꼭 성공하시길 바랄께요...

    reply edit

  • 파이어준 파이어준

    네 감사합니다. 기필코 성공하겠습니다.

    reply edit

Your Reaction Time!

captcha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