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 2.73

프론트-엔드 업무에 대해 논란이 되고 있는 듯하여 제가 경험한 것에 빗대어 노가리나 풀어보려고 합니다.

우리 회사에는 프론트-엔드라는 명확한 포지션이 있습니다. 처음부터 있던건 아니었지만 모던 웹을 개발함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개발 과정이라는 사실을 알리기 위해 제가하는 일을 사람들에게 이해시켰습니다. 간단하게 설명하면 주력 언어를 자바스크립트로한 HTML, CSS 코더 정도가 되겠네요. 추가적으로 웹표준, 접근성, 사용성에 대한 기반지식을 필요로하며, HTTP 통신 및 보안 개념 등을 숙지해야 합니다. 때문에 시스템 설계나 서버-사이드 프로그래밍의 유경험이 이 일을 함에 있어서 유용하게 작용하는 경우가 자주 발생합니다.

주된 업무는 디스플레이 로직 설계 및 구현, 테스팅, 프로토타이핑, UI 컴포넌트 작성, 통신 API 작성 등입니다. 그래서 OpenAPI를 이용한 매시업 서비스를 구축해 본 경험이나, 최근 트렌드가 되는 웹 통신 방식이라던지, 최적화된 데스크탑 애플리케이션 개발 디자인 패턴까지도 운운하게 됩니다. 물론, 웹표준 마크업이나 크로스-브라우징 업무도 무시할 수 없지만 저 같은 경우 우선순위를 그리 높게 잡지 않는 편입니다. 자문하자면, 첫 번째로 우선시하는 것은 창의성(여기에서의 창의성은 수행능력에 가깝습니다.)입니다. 기업에서 자신만의 웹 서비스를 구축해 본 경험이나 프로젝트 수행 경험, 오픈소스 프로젝트 참여, 라이브러리를 배포 경험을 요구하는 이유는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두 번째로는 디자인 감각입니다. '쉽다'라는 느낌은 논리적 사고 보다는 무의식에서 오는 시각적/감각적 상호작용(관습)에 의해 전달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이죠. 세 번째로는 기반기술 숙지 정도네요.

웹 개발 프로세스에 프론트-엔드 포지션을 처음 도입한 것은 야후입니다.(제가 알기론) 그들은 오랜 경험을 통해 프론트-엔드 파트에서 하는 일을 명확히 구분하고 제시해 왔습니다. 사실, 이 일을 하다보면 명확하게 무슨일을 하는지 설명하기가 어려운 상황이 있습니다. 성능향상을 위해 아파치의 설정파일을 건드리거나, 통신로직을 개선하기 위해 디비 구조를 변경하고 URL을 매핑하고 데이터 파서를 제작하기도 합니다. 그렇죠. 이런것까지 스스로 해결할 필요는 없지만 분명히 필요한 것들이기 때문에 회사에서는 요구사항이 꽤나 복잡 다양한 편이에요. 그래서 요즘은 마음맞는 백-엔드 개발자를 만나는 것이 프론트-엔드 개발자의 최대 과제라며 떠들어대고 있습니다. 그들은 당신에게 날개를 달아 줄 수 있으니까요.

덧. 다시 읽어보니 참 싸가지 없는 글을 썼군요. 기분 나쁘셨다면 죄송합니다.

Comments

Got something to add? You can just leave a comment.

  • ShagaNo01 ShagaNo01

    RT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TweetDeck

  • id4tweet id4tweet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프론트-엔드 업무에 논란이 되고 있는 듯하여 제가 경험한 것을 바탕으로 노가리나 풀어보려고 합니다. 우리 회사에는 프론트-엔드라는 명확한 포지션이 있습니다. 처음부터 있... http://firejune.com/1646

    from twitterfeed

  • jdpapa jdpapa

    RT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Firejune.com

  • J2P_Fedev J2P_Fedev

    RT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Firejune.com

  • lfvi lfvi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프론트-엔드 업무에 논란이 되고 있는 듯하여 제가 경험한 것에 빗대어 노가리나 풀어보려고 합니다. 우리 회사에는 프론트-엔드라는 명확한 포지션이 있습... http://firejune.com/1646

    from twitterfeed

  • All_IT_News All_IT_News

    [경준호]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프론트-엔드 업무에 논란이 되고 있는 듯하여 제가 경험한 것에 빗대어 노가리나 풀어보려고 합니다. 우리 회사에는 프론트-엔드라는 명확... http://firejune.com/1646 @trendspottor

    from twitterfeed

  • iamdenjang iamdenjang

    RT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Firejune.com

  • 도치네청설모 도치네청설모

    나도 생각 좀 해봐야겠다... RT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TwitBird

  • 로이스 로이스

    마지막에 "마음맞는 백-엔드 개발자를 만나는 것이 프론트-엔드 개발자의 최대 과제.." 아.. ㅠㅜ RT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twitter

  • bitty bitty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twitter

  • azu_re azu_re

    フロントエンドエンジニアってポジションを導入したのYahooが最初なのか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 Firejune" http://j.mp/ggkS7D

    from PNBT

  • firejune firejune

    @azu_re はい、私が知る限りでは...

    from firejune.com

  • azu azu

    @firejune なるほど、わかりました。thx!

    from twicli

  • reply edit

  • MVC 프레임웤을 도입해보면 어떨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요즘엔 플래시도 MVC 기반으로 작업할 수 있다고 들었습니다.

    reply edit

  • tg0825 tg0825

    RT @firejune: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링 http://firejune.com/1646

    from Firejune.com

  • ot ot

    제가 일하는 일터는 인식부터가 부족한거 같아요. 항상 느끼는 거지만 전문적인 프로트 엔드 엔지니어가 부족하네요.

    reply edit

  • 옳은 말씀입니다. 의기양양한 분들을 선발하여 교육하는 방향으로 진행해 보는건 어떨까요...

    reply edit

  • crazy_web crazy_web

    프론트엔드 개발자의 대한견해 http://firejune.com/1646 접근성이 우선이라 생각하는데 견해가 전혀다르군...

    from twtkr for iPhone

  • 어디서 싸움났는지 좀 갈켜줘봐 ㅠ.ㅠ '논란'이라고해서 기웃거려도 어디서 그러는지 알수가 있나;; 싸가지 없다는 대목이 어딘지도 좀 알려줘봐 ㅋ
    난 프론트라하기에는 너무 백엔드지향적이라.. =__=)'' 논란에 끼어들수가 없네;;
    어쨌거나, 상상력이 필요해~ :-)

    reply edit

  • 너무 일방적으로 싸질러 댄 것이 싸가지 늬앙스가 살포시 묻어나지요... 출처는 비.빌. ㅡ,.ㅡ;

    reply edit

  • 이중한 이중한

    ㅎㅎㅎ 마지막 말이 인상 깊내요 ㅎㅎㅎ

    reply edit

  • 중한씨는 찾았어요?

    reply edit

  • 논란이 어디서부터 시작된거죠? ㅎ 설마... ;

    reply edit

  • 음.. 그냥 던진 노가리에 좀 과민한 반응들이; 회사 내부적으로도 그랬고요. 언젠가 한 번 정리도 하고 싶었고요 ㅎ

    reply edit

  • denier denier

    저도 프론트엔드 개발자라고 생각하며, 이전 회사에서는 javascript를 통한 웹프론트 프레임웍을 만들었었는데, 회사를 옮기고 나서 음악 서비스의 프론트쪽을 맡게 되면서 프론트 앤드 개발자의 범위를 어디까지 봐야 할 것인가 하는 의문들이 좀 생기는 데요. 회사에는 기획팀, 디자이너, html css coder 를 거쳐서 프론트 개발자가 개발하는 순서로 진행됩니다. 이런 환경에서 프론트 엔드의 다양한 기술이나 사용자경험들을 반영하기가 어려운 점들이 있어서 최근에는 기획 단계 부터 같이 회의를 들어가면서 프론트에 대한 의견을 주고 받는데... 이전 부터 프론트엔드개발자라는 역할이 분명하게 구분되어 있던 회사에서는 어떠한 프로세스로 일을하게 되는지 궁금합니다.

    reply edit

  • 저의 개발환경은 작업을 구분 하기에 적합한 MVC 패턴을 가진 개발 프레임웍에서부터 구분되어진다고 볼 수 있습니다. View에 해당하는 부분을 프론트-엔드에서 전적으로 책임지고 구분하면 JS, CSS, HTML(템프릿) 외 Model, Controller 작업은 벡-엔드에서 처리해 주는 거죠. 부수적으로 소스 저장소 등이 필요로합니다.

    reply edit

  • 여러가지 조직이 있을테지만요.. 제가 경험한 조직은 말씀하신것 처럼 기획단계에서부터 front-end 의 기술적인 부분 조언에 참여하여 좋은 사용성을 가진 사이트 디자인을 유도하고, HTML/CSS/JS 를 사용해서 front 를 개발했습니다. 여기서 기술적인 HTML/CSS 와 JS 를 구분하지 않았구요. 백엔드가 JAVA 라고 가정했을때는 velocity 나 freemarker 혹은 JSTL 을 구성하는 부분까지도 개발했습니다. 백엔드의 MVC의 View 템플릿은 보통 front 단에서 안하는것으로 인식이 되는데 저는 이부분도 front 가 커버해야할 영역이라고 생각합니다.

    reply edit

  • 레일즈나 스프링 또는 유사 MVC 프레임웍에서는 템플릿(마스터 또는 데코레이터) 엔진을 별개로 선택할 수 있는 옵션이 있고 View를 통해 협업이 발생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저의 경우에는요. 그래서 서버로부터 각종 환경변수를 전달 받아 사용하는 방법이라던지, 분할, HTML 헬퍼 정도는 프론트에서 다룰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마크업을 포함하니까요.

    reply edit

  • 네.. 바로 그부분입니다.. Tiles 를 쓰든 SiteGalaxy 를 쓰든 템플릿 분할, 재사용 등을 front-end engineer 가 멋지게 해낼 수 있습니다..

    reply edit

  • 왜 이런걸 쓰게 되었는지 굳이 듣지 않아도 알 것 같은 느낌이구먼 ㅋ
    프론트엔드가 어떻다, 백엔드가 저렇다 말할 처지는 아니지만, 시스템과 서비스를 다루는 입장에서 서버보다 브라우저가 할 수 있는 것들을 더 잘하게 해주면 좋은일이 아닐까 싶은.

    어쨌든 이러나 저러나 화가나는 이유는, 직군으로 분류된 이런 다른 스킬을 가진 사람들끼리 베타적인 입장을 가지고 싸우게 되면 되는게 없으니 짜증이 쌓이다 보면 그렇게 되는 듯.

    언제나 중요한건, 서비스 시스템은 곧 돈이고 요새는 프론트엔드와 시스템이 직접 물리는 경우도 많은데 누구하나 개선의 의지가 없거나 또는 태클만 걸어대면 결국 만들어 지는건 없게 될 거라는 사실.

    재미있게 일 할 수 있길 바래~

    카메라 에이급 쌩유 ㅋㅋㅋ

    reply edit

  • Exactly! and.... U'r welcome.

    reply edit

Your Reaction Time!

captcha

avatar